data-ad-slot="2720092684">
꼼파뇨 광복절 한정 안중근 의사 헤비 쭈리 오버핏 후드티 

택배에 엄마 팔짱 껴준 고등학생 아들 눈물나는 날 이야기.

며칠전 학교가기전 부탁이 있다던 아들.
안중근의사 광복절 기념 후드티를 꼭 사고 싶단다.

집에 올때 영어인강 교재 가져오라고
카톡해도 답변이 없더니


고등학생 아들이 툭! 하니 보낸 카톡!


"뭐냐?"


꼼파뇨 광복절 한정 
안중근의사 후드티를 사달라는 아들. 
한정판이라 늦으면 못산다는

안봐도 비디오요 
안봐도 너의 마음 
오디오까지 들리오.


수업시간 칠판은 안보고
품절될까 조마조마하고 있겠지!

이 후드티를 사주면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엄마를 사랑하겠다나?

거짓말인거 아는데

어머니가 우리동네에서
제일 좋은 어머니라나?

고등학생 아들에게 팔짱 뿌리쳐진날!!



그러면서 스타필드 고양 가서
팔짱 낀 엄마의 팔을
심하게 거부하는 아들 이었다.

너무 기가 막혀서 인증샷 남긴 엄마!! 

"야!!! 나 니 엄마란 말이다!!"

엄마 아들 이제 고등학생이라며
엄마를 사랑하기는 커녕
팔짱낀 엄마의 팔을 내팽개치는
고등학생 아들!!


왜 그러는건데?????


우리 시어머니도 며느리에게 아들 주고 

이런 맘이셨겠구나!! 





괜히 사줬다!
또 속았다!
이누무시끼!

집에가면 주문 취소 해야겠다.
생각했는데

며칠후 꼼파뇨 광복절 한정
안중근 의사 후드티가 왔다며

집에 들어오는 엄마를 안아주는 녀석!

"너! 엄마 팔짱도 안껴주면서!!"

후드티 사주니 팔짱 껴주는 아들 내아들 맞지?



" 어머니 오늘 팔짱 마음대로 끼세요! "
라며 참 비싸게도 내주는구나!!

이 녀석아 진짜 서운했다.

이녀석 마음 변할까 얼른 아들의 팔을 잡았다. 

덥썩!! 어느새 엄마보다 훨씬 커버린
고등학생 아들의 팔짱을 껴봤다.


애기애기 하던 손이 

아빠손 보다도 더 커져버린 아들 



꼼파뇨 광복절 한정 안중근 의사 후드티를 입고 좋아라 하는 고등학생

"있잖아 아들!
안중근 의사가 니 등짝 한대 때리라는데?"


쇼핑몰에서 내팽개쳐진 손으로
등짝 스매싱 날려주었다.


저 커다란 후드티를 어찌 보관 해야하냐고 고민한다.

" 그냥 잘개서 옷장에 넣!! "

안중근 선생님 손바닥이 떨어질수 있다나?
나참~~~

"그럼 옷걸이에 걸어서 옷장에 넣!"


엄마침대 위에 펴놓고
들어야할 인강은 듣지도 않고
고민중이시다.

"엄마 이거 빨다가 글씨 떨어지면 어쩌지?"

중성세제 풀어서
니가 손빨래해!!


그리고 말이야
얼른 방에가서
인강 안들으면
엄마가 날리는 등짝스매싱에
꼼파뇨 광복절 한정 후드티
안중근 선생님 글씨 다 떨어질줄 알아!!!!


어서 주말이 오기를
어서 쌀쌀해 지기 바라는
고등학생 아들이다.


꼼파뇨 광복절 한정판 안중근 후드티로
엄마팔짱 껴준 눈물겨운 아들!!

자꾸 서운하게 하면
이제 안사준다~~~~~~
고 겁도 줘본다. 

니 엄마다 팔짱은 껴주라!!!

#이전글보기#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