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a-ad-slot="2720092684">
남편과 아이 모두 좋아하는 반찬
콩나물제육볶음 만들기

안녕하세요!
욜로리아 에요.


남편과 아이 모두 좋아하는 반찬
단연코 고기 네요.

장보러갔다가
고기 좋아하는 모습 생각나서
담아온 돼지뒷다리살에
얼큰달달하게 양념해서
콩나물 넣고 아삭하게 마른

콩나물제육볶음 레시피


< 재료 >
돼지고기 (뒷다리살) 콩나물 양파
고추장  간장  설탕 다진마늘 후추 고추가루




남편과 아이가 좋아하는
콩나물제육볶음 만들기

1.돼지고기에 설탕, 마늘, 후추, 고추장, 간장 으로 양념하기
돼지고기 종류는 상관없어요.

2.양파를 잘라 후라이팬 아래 놓고 양념한 고기 올리기
양파가 익으면서 수분이 나오니
탈까 걱정 안해도 되요. 




양파는 단맛도 더해주어요.

3.깨끗이 씻은 콩나물 올리고 고추가루 뿌리기
고추가루가 얼큰한 맛을 더하겠죠.

4.뚜껑 덮고 익히기
뚜껑을 덮어야 양파 콩나물 수분도 빨리 생기고 고기익는 시간도 단축되요.

5.콩나물 숨이 죽으면 뚜껑열고 골고루 볶아주기
양파가 숨이 죽어 고기가 탈수 있으니 뒤적뒤적 볶아주세요.

콩나물도 숨이죽어 고기랑 골고루 섞였어요.
고기양념 국물도 맛있게 생겼죠.

욜로리아 남편은 신나서 맥주사러 나갔어요.

6.돼지고기가 다 익으면

남편과 아이가 좋아하는 반찬
콩나물제육볶음 완성!!

뚜껑만 있으면 초간단 고기반찬 이에요.
조리시간도 오래걸리지 않고
맛있게 먹을수 있어요.

그냥 고기만 먹어도
뜨끈한 밥이랑 먹어도
맥주 소주랑 먹어도
아주아주 맛있어요.




신고
  1. 라오니스 2017.11.05 17:18 신고

    예전에 식당에서 점심으로 먹었던 메뉴입니다 ..
    그때 참 맛있게 먹었는데 ..
    이렇게 직접 해먹으면 더 맛있겠어요 ... ㅎㅎ

  2. 공수래공수거 2017.11.06 09:17 신고

    돼지고기에 의외로 콩나물이 어울리더군요
    얼마전 막걸리와 그 안주로 비슷한걸 먹은적이 있는데
    정말 맛있더군요^^

  3. 귀요미디지 2017.11.06 13:38 신고

    아삭아삭 콩나물 씹히는 맛가지 일품이겠네요
    오늘 저녁메뉴로 함 해봐야겠어요
    역시 욜로리아님은 쉽게 만드는거 같아요 ㅎ
    전..좀... 어렵지만요 ^^

  4. 시니냥 2017.11.08 22:03 신고

    제육볶음은 회사 근처에 있는 밥집에서 자주 먹었었어요 ㅎㅎ
    그래서 집에서는 잘 안해먹지요.
    콩나물을 넣으니까 아삭아삭하고 시원한 맛 덕분에
    느끼한 맛도 없을 것 같아요 ㅎㅎ

data-ad-slot="2720092684">
안녕하세요
욜로리아 입니다.


간단하지만 특별한 통영 충무김밥을 만들어봤어요.

해산물 좋아하는 아빠와
육류고기를 더 좋아하는아이

매콤함과 새콤함
두 입맛을 모두 잡은
충무김밥 처럼 만든 김밥 만들기

특별한 충무김밥 레시피

재료

돼지고기, 오징어, 김, 양파, 파
고추장, 고추가루,식초, 올리고당,설탕, 다진마늘


냉동실에 있던 돼지고기와 

냉동 절단 오징어 에요.
냉동 오징어 큰거 한봉 사놓으면
든든해져요.


급할때 오징어 볶음도 후딱 만들수 있어요



특별한 충무김밥 만들기

1.오징어 데치기
충무김밥의 포인트! 물기없는 오징어!
바로 데치기죠. 


2.양념장에 데친오징어 무치기

고추장, 고추가루, 설탕, 식초, 
다진마늘을 넣고 함께 버무려주면 
오징어 무침 완성. 




3.제육볶음 만들기

양파,고추장, 고추가루, 올리고당, 다진마늘을 넣어 재운후

4.제육볶음 볶기


쎈불에서 지글지글 잘 볶아주세요.
불맛이 나도맛있겠지요.

타지않게 잘 볶아주세요.

5.김밥 말기

김을 반으로 자르고 
밥에 참기름 소금으로 간을 하여 얇게 말아주세요.
앙증맞고 귀여운 김밥을 3등분으로 잘라줍니다.

6.그릇에 담기

오른쪽 오징어무침 / 왼쪽 제육볶음

간단하지만 특별한 충무김밥 완성


아이김밥과 부부가 함께 먹을 김밥을 담아봤어요.
보기만해도 군침이 흐르죠.


통영 충무김밥의 유래

통영의 고기잡이 어부 부인이 남편을위해 김밥을 싸주었는데그김밥이 쉬어버려 못먹었데요.
그래서 할머니는 밥 따로 꼴두기와 석박지를 따로 싸주니 바다멀리 고기잡으러 가서 맛있게 먹었다는 유래와 1981년 통영 이름이 충무 이던 시절 한 행사에서 어두이 할머니가 팔면서 유명해졌데요.


욜로리아는 조금더 특별하게
할머니가 고기잡으러 가는 남편을 위해 싸주듯
욜로리아도 남편과 아이를 위해 만들어본
충무김밥 이었습니다.


매일매일 새로운 정보 받아가세요

▶즐겁게 사는 뇨자 "스토리 채널" 

스토리채널 클릭


읽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공감  을 눌러주시면 힘이 난답니다.

↓↓↓

신고

+ Recent posts